일곱개의대죄 2기 11화 애니 고화질

[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고화질 ]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치트 슬로우 라이프

시작합니다.

이세계 클라이로드 마법국에 용사 후보로 소환된 버나저는, 능력이 일반시민이나 마찬가지였기에 용사 실격의 낙인이 찍히고 만다.

착오로 인해 송환되지 못한 버나저는 원래의 세계로 돌아갈 수 없게 되어버리고――?!

어쩔 수 없이 이세계에서 살게 된 버나저는 숲을 덮친 슬라임을 격퇴하여 레벨 업을 한다. 그 순간――

“뭐야……?! 이 ∞는?!”

레벨 2가 된 버나저의 능력치가 전부 “∞”――모든 스킬이나 마법을 습득하고 모든 능력치가 파격적인 수치로 바뀌어버렸다!

그럼에도 이세계에서는 이것이 보통이라고 착각한 버나저는 나라로부터 몸을 숨기기 위해 훌리오라는 가명을 자칭한다. 일을 받으러 간 모험가 조합에서 훌리오는 마족 펜리스와 운명적인 만남을 가지고……?!

치트지만 유유자적한 이세계 라이프가 개막!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붉은크리틱 : 65점.

본 리뷰에 앞서 제 붉은크리틱 점수를 믿거나 주로 참고를 해주신다면 이 작품은 작품성이나 완성도 혹은 소설적 장치등의 있어서는 많이 부족한 모습을 보여주는 책입니다.

허나 제가 읽었던 감상 (본 리뷰)와는 조금 다르기도 하기에 참고하신다면 글을 끝까지 읽어주시면 좋을 듯 싶습니다.

QCY : 그냥..출연하고 싶었어요..이유는 없어요..

*이 책은 소미미디어 공식 리뷰어로서 책을 제공받아서 작성하였으며 내용에는 제약이 전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1. 첫인상

저한테 두개의 책이 왔어요. 하나는 몇번이고 다시 태어난다하고 이 책인데 보자마자 알았어요.

‘치트’ ‘유유자적’ ‘이세계 라이프’

딱 이 3개의 키워드를 포착하고 저는 한가지를 멈췄습니다.

바로 ‘생각’을 멈췄죠.

이 책은 눈에 보이는 저 사진에 잘 보이죠? 수인귀를 하고 있는 히로인과 그 히로인을 안고있는 주인공 그리고 뒤에 어 뭐..엑스트라로 보이는 캐릭터들 이렇게 배치되어있고 제목이 떡 하니 적혀있는거.

이제 더 이상 말하지 않아도 이쯤되면 알지 않습니까.

이 책은 그게 전부인 책입니다.

라고 리뷰를 끝 맞치고 싶지만…

저는 출판사 공식 리뷰어이자 어찌되든 전문적으로 라노벨을 리뷰하는 사람이기도 한데 좀 더 알아봐야겠죠?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2. Page Foot Walk (PFW)

우선적으로 이걸 말하고 갈게요.

저는 이 책 생각보다 괜찮게 읽었고 빠르게 술술 넘기며 잠깐의 휴식이 되는 소설이였어요.

정말로. 이 부분은 명확하게 하고 넘어갈게요.

치트 라이프는 막 엄청나게 상세한 설정과 디테일한 묘사는 일절 없습니다.

정말 단순 명쾌 LV 2부터 치트가 되버린 <전직>용사가 그냥 유유자적히 쓸어버릴 땐 쓸어버리고 사냥하러 다니는 그냥 그러한 소설인거예요.

이러한 소설들을 잘 알기에 저는 앞서 말한 ‘생각’을 하지 않았던겁니다.

굳이 할 필요가 없는 책이거든요.

그냥 편안히 머릿속을 비우고 술술 읽기만 하면 이해가 되는 책이 이러한 치트 이세계 라이프 같은 책인거예요.

그래서 저는 좀 두려웠던게 책을 잡고 10p 동안 판타지 세계에서 이세계로 옮기는 설정 자체는 좋았지만 걱정이 많이 앞섰어요.

재미는 둘 째치고 이걸 다 읽을 수 있을까 라는것에 대한.

근데 이틀만에 다 읽었어요.

제가 저번주부터 이번주까지 정말 바빴거든요? 근데 그런 짬짬히 제 머릿속 휴식이 되어준 소설이여서 참 기억에 긍정적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3. 근데 <생각>을 하면…

뻔해요. 띠지에도 적혀있네요. 슬로우 라이프 시작합니다!

자 책 소개는 이걸로 끝났습니다.

LV 2부터 치트였던 전직용사후보의 유유자적 이세계 라이프 시작합니다!

자 책 내용은 이걸로 끝났다고 볼 수 있습니다.

어떤 느낌인지 감 오시나요? 그래서 여러분은 적어도 이 책을 읽거나 구매를 하실 때 한가지 기억해야하는건

독서를 할 때 이 이상의 <생각>을 뻗어나간다면 페이지는 1p에 있는데 이미 100p에 도달하는 경험을 느끼게 되실겁니다.

4. 이 책의 매력이요?

소설적인 완성도, 이세계의 설정 뒷배경과 묘사, 캐릭터간의 상호간 매력, 캐릭 설정 뭐 다양하게 소설을 즐기고 점수를 측정하는 요소들이 있습니다만 그걸 도합하면 전 이 책을 65점 줍니다.

좋은 점수 아니예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리뷰는 긍정적으로 쓸 수 있습니다.

단순히 출판사에서 책을 제공받아서 리뷰를 쓰기때문에? 뭐 그렇게 생각하실 수도 있습니다만 제 리뷰를 쭉 보신 분들은 아니라는걸 아실겁니다.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여튼간에 이 책에 매력을 제가 딱! 하나만 꼽자면 바로 캐릭터들간의 러브라인 배치도 입니다.

이 치트라이프가 그냥 용사의 치트로 나 완전 짱짱쌤 그러니 히로인들도 다 날 좋아하게됨요 끝-

이러면 60점도 받기 힘들었을거예요 단언컨대.

하지만 그러지 않았으며 저 표지 뒤에 캐릭터가 용사입니다. 그 뒤에 붙어있는 히로인이 용사의 시종인데 이상하게 저는 이 둘의 라인이 마음에 들더군요.

특히 저 단발 히로인(츠야)가 모델링이 제가 좋아하는 캐릭터와 많이 흡사해요. (크흡..)

그리고 용사와 히로인 펜리스의 라인도 괜찮고요.

이 부분에 있어서 태클걸어야 하는 부분이 있지만 제가 말했죠? <생각>을 멈추라고.

여기까지라면 그냥 예상범위 안이에요.

추가로 마왕과의 러브라인이 암시되는 상당히 신선한 전개를 보여주었기에 저는 이 부분을 매력으로 꼽습니다.

그것도 엑스트라 캐릭터(여자) x 마왕 (남자) 라니 이 부분은 다른 여타 치트 이세계 라노벨과는 좀 다른 차별화된 부분이라서 좋게 봅니다. 향후 후속권에 이 부분을 가장 기대하고요.

마지막으로 여러분 메인 히로인과 주인공이 사랑을 나누었다라는 묘사를 원하죠?

네. 저도 원합니다.

그리고 이 책에는 묘사가 됩니다. 아 물론 직접적으로 몇 줄씩이나 서술할 순 없고 그냥 ~~했다.

이런식으로요.

소비자가 원하는 부분을 충족시켜주기에 저는 긍정적 봅니다.

4. 킹세계 갓라이프

뭐 흔히들 말하고 잘 쓰이고 눈에 보이죠.

그리고 요즘 트렌드이기도 합니다.

근데 이제 한가지 좀 짚고 넘어가야할건 사실 이 치트였던 전직용사후보’뿐’만 아니라 현 트렌드 치트 이세계 라이프물 전반적인것과 이세계 전이물 다 포함해서 하는 이야기예요.

일곱개의 대죄 2기 11화 애니

이렇게 대놓고 나는 이러한 책이야 라고 문장형으로 요즘 출판되어 나오는데 사실 이게 출판사, 소비자입장에서 더 나아요.

소비자는 위에 리뷰에 적었다시피 한 눈에 보고 알 수 있죠? 이 책이 무슨 책인지. 그러기에 이 책이 내 취향에 맞을지 안맞을지 위험한 도전을 안해도 안전빵을 손에 넣고 읽을 수 있다는거죠.

출판사는? 1차적으로 쉽게 소비되는 소비 요구량을 알 수 있어 출판하기가 좀 더 수월해지긴 해요.

뭐 각각의 그러한 부분을 담고 있으니 현 이세계 트렌드를 전부 부정적으로 바라보진 않았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여튼간에 마지막에 잠깐 딴 이야기를 해서 리뷰가 다른길로 새어나간것 같지만 기분탓이므로 부디 치트였던 이세계라이프를 구입하시게 된다면 <생각>을 멈추고 즐기시길 권해드립니다.

 

일곱개의대죄 2기 10화 애니 고화질
일곱개의대죄 2기 12화 애니 고화질

답글 남기기